테코피디아 신뢰성

메인넷(블록체인 메인넷)

메인넷(Mainnet)은 메인 네트워크의 줄임말로, 특정 가상화폐의 주요 인프라 역할을 하는 분산형 디지털 네트워크다. 메인넷을 출시한다는 것은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있어 중요한 이정표다. 프로젝트가 대중의 사용과 실제 거래를 위한 준비가 완료되었음을 의미하기 때문이다.

메인넷의 작동 방식

블록체인 프로젝트 코드는 초기에 테스트넷(Testnet)이라고 불리는 준비 환경에서 시작된다. 이 격리된 환경에서 프로젝트 개발자는 실제 메인넷에 영향을 주지 않고 새로운 코드를 테스트해보거나, 업데이트 로직 및 프로젝트 포크를 미세 조정할 수 있다. 코드가 테스트 환경에서 품질 보증(QA)을 거치면 메인넷으로 옮겨져 대중에게 공개된다.

사용자가 네트워크에서 거래를 시작하면, 이는 네트워크의 노드에 전송된다. 그러면 채굴자들은 다음 블록에 거래를 추가하기 위해 경쟁적으로 복잡한 수학 퍼즐을 푼다. 가장 먼저 퍼즐을 풀고 거래를 블록체인에 추가한 채굴자에게는 일정량의 가상화폐가 보상으로 지급된다.

메인넷 구성 요소

메인 네트워크는 특정 가상화폐를 위한 P2P(Peer-to-Peer) 네트워크를 형성하는 분산 컴퓨팅 노드들로 이루어져 있다.

메인넷 구성 요소에는 네트워크 노드, 사용자가 네트워크를 지원하도록 경제적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가상화폐, 노드가 거래를 확인하고 유효성을 검증할 수 있게 하는 합의 메커니즘, 서로 연결되어 체인을 형성하는 스토리지 블록이 포함되며, 따라서 블록체인이라는 이름이 붙는다.

메인넷 노드: 노드는 가상화폐 메인넷을 구성하는 개별 컴퓨터 또는 서버다. 가상화폐 메인넷은 사용자 트랜잭션을 확인, 처리, 검증, 기록하는 대가로 금전적 보상을 받는 네트워크 노드의 적극적인 참여 없이는 운영되기 어렵다.

노드는 두 가지로 분류할 수 있다.

  • 풀 노드(full node)는 블록체인의 모든 내역을 저장한다. 네트워크의 각 풀 노드는 네트워크의 분산 원장(distributed ledger)의 복사본을 보관하여, 2개 이상의 노드에 장애가 발생하더라도 블록체인 원장에 저장된 정보에 항상 접근할 수 있도록 한다. 풀 노드는 모든 거래 정보를 저장하기 때문에 독립적으로 거래의 유효성을 검증할 수 있지만, 소요 시간이 길고 큰 용량이 필요하다는 특징이 있다.
  • 라이트 노드(light nodes, lite nodes)는 블록체인 데이터의 일부분을 저장한다. 풀 노드를 실행할 컴퓨팅 리소스가 부족한 사용자도 라이트 노드를 통해 블록체인과 상호작용할 수 있다. 이처럼 라이트 노드는 더 많은 사용자가 블록체인과 상호작용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네트워크의 확장성을 향상시킨다.

대부분의 메인넷은 탈중앙화, 보안, 확장의 필요성 사이에서 균형을 맞추고 네트워크 성능을 최적화하기 위해 풀 노드와 라이트 노드를 모두 수용하도록 설계되었다. 그러나 이더리움바이낸스 스마트 체인 같은 일부 메인넷은 스마트 계약과 탈중앙화 애플리케이션(dApp)을 지원하기 위해 더 많은 수의 풀 노드를 보유한다.

가상화폐: 대부분의 메인넷은 자체 가상화폐를 보유하고 있다. 이는 거래를 지원하고 네트워크 유지, 거래 검증, 메인넷 보안 유지를 위해 자원과 연산 능력을 제공하는 채굴자, 검증자, 스테이커에게 보상을 제공하기 위해 사용된다.

합의 메커니즘: 합의 메커니즘은 거래의 유효성을 검사하고 블록체인에 기록하는 방법을 규정하는 일련의 규칙이다. 가장 일반적인 합의 메커니즘은 작업 증명(PoW)과 지분 증명(PoS)이다. 합의 메커니즘은 유효한 트랜잭션만 메인넷의 블록체인에 추가될 수 있도록 보장한다.

블록: 블록은 데이터 저장 단위다. 메인넷의 각 블록은 거래 모음, 타임스탬프, 체인의 이전 블록을 참조하는 암호화 해시를 저장한다. 연결된 블록은 네트워크에서 발생한 모든 거래에 대해 시간 순서대로 안전하고 변조할 수 없는 기록을 생성한다.

가상화폐 메인넷에서 채굴자의 역할

채굴자는 가상화폐 메인넷의 무결성과 보안을 유지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 채굴자는 연산 능력을 사용하여 블록체인에서 트랜잭션을 검증하고 유효성을 검사하는 네트워크상의 컴퓨터 노드다. 일부 가상화폐는 풀 노드만 채굴에 참여할 수 있도록 허용하는 반면, 다른 가상화폐는 라이트 노드 채굴도 허용한다.

채굴자는 블록체인에 새 블록을 추가하는 것 외에도 새 블록이 체인에 추가될 때마다 이전 블록의 유효성을 검증한다. 이 과정은 블록체인의 보안을 유지하고 블록체인에 기록된 거래가 변조되지 않도록 보장한다.

가상화폐 채굴 작업에는 상당한 양의 에너지가 필요하다. 이로 인해 채굴자들은 지구 온난화에 기여하고 있다는 질타를 받아왔다. 가상화폐 채굴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우려로 인해, 에너지 효율이 높은 채굴 장비와 재생 가능한 에너지원을 사용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성공적인 가상화폐 메인넷 출시 사례

다음은 블록체인 생태계에 상당한 영향을 미친 가상화폐 메인넷 출시 사례들이다.

비트코인
2009년 비트코인 메인넷의 출시는 블록체인 시대의 시작을 알리며, 탈중앙화된 디지털 화폐와 그 기반 기술을 전 세계에 널리 알리는 역할을 했다. 작업 증명(PoW) 합의 메커니즘을 사용하는 비트코인 네트워크는 처음부터 원활하게 운영되어 왔으며, 전체 가상화폐 생태계의 중추 역할을 하고 있다.

이더리움
2015년, 이더리움 메인넷의 출시는 수많은 혁신적인 프로젝트들이 탄생할 수 있는 길을 열어준 사건이었으며, dApp과 스마트 계약 사용을 촉진했다. 그 이후, 이더리움 메인넷은 비잔티움(Byzantium)과 콘스탄티노플 하드 포크(Constantinople hard forks)를 비롯한 여러 번의 업그레이드와 포크를 거쳤다. 다음 이더리움 메인넷 (Etherium 2.0)은 현재 이더리움의 PoW 합의 메커니즘을 지분 증명(PoS)으로 대체하는 테스트넷이다.

바이낸스
2020년 9월, 세계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 중 하나인 바이낸스는 스마트 계약과 디앱(dApp)을 지원하는 바이낸스 체인의 병렬 블록체인인 바이낸스 스마트 체인(BSC)을 출시했다. BSC 메인넷 출시는 이더리움에 비해 더 빠른 거래 시간과 낮은 수수료로 탈중앙 금융(DeFi) 애플리케이션을 위한 더 효율적이고 확장 가능한 플랫폼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했다. BSC는 수많은 DeFi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유치하며 디파이 생태계에서 주목받는 메인넷으로 입지를 굳혔다.

솔라나
2020년에 함께 출시된 솔라나 메인넷은 역사 증명(PoH, Proof of History)라는 새로운 합의 메커니즘을 활용하여 빠른 거래 속도와 고처리량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메인넷 출시 이후 솔라나는 다양한 DeFi 프로젝트NFT 플랫폼을 유치하여 산업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블록체인 네트워크 중 하나로 자리매김했다.

Margaret Rouse
기술 전문가

본 작가는 수상 경력에 빛나는 기술 작가이자 강사로, 복잡한 기술 주제를 비전문가인 비즈니스 청중에게 설명하는 능력으로 유명합니다. 지난 20년 동안 그녀의 설명은 TechTarget 웹사이트에 게재되었으며, 뉴욕 타임즈, 타임 매거진, USA 투데이, ZDNet, PC 매거진, 디스커버리 매거진의 기사에서 권위자로 인용되었습니다. 마가렛은 IT 및 비즈니스 전문가가 서로의 고도로 전문화된 언어를 사용하는 법을 배우도록 돕는 것을 즐겨합니다. 새로운 정의에 대한 제안이 있거나 기술 설명을 개선할 방법이 있으면 다음과 같이 알려주세요. 이메일, LinkedIn,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