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소프트: GenAI 덕분에 시가총액 1위, 하지만 그 전망은?

마이크로소프트 (Microsoft)는 2024년에 오랜 라이벌인 애플을 제치고 세계에서 가장 가치 있는 상장 기업의 자리를 되찾았다.

2024년 1월 17일 현재 마이크로소프트의 시가총액은 2조 9,000억 달러로 급증하여 애플의 2조 8,400억 달러를 근소하게 앞질렀다. 이러한 성과는 최근 몇 년 동안 급격한 성장과 투자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는 생성형 AI 분야에 대한 전략적 집중과 발전 덕분이다.

AAPL (APPLE) vs. MSFT (MICROSOFT), 지난 1년 시가총액 

애플 vs 마이크로소프트 시가총액

출처: TradingView

하지만 이 모멘텀을 계속 유지할 수 있을까? 마이크로소프트 (Microsoft)의 최근 성공의 원동력이 무엇인지 자세히 살펴보자.

주요 내용

  • CEO 사티아 나델라가 이끄는 마이크로소프트 (Microsoft)는 클라우드 컴퓨팅과 생성적 AI에 다시 집중하여 2024년에 애플을 제치고 가장 가치 있는 상장기업으로 선정되었다.
  • 마이크로소프트 의 성공은 genAI에 대한 초기 투자와 OpenAI와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주요 제품에 AI를 통합할 수 있게 된 덕분이다.
  • 중국 기술 기업의 경쟁 압박과 샌디에이고의 AI 팀 축소 등 애플이 어려움을 겪은 것도 마이크로소프트의 부상에 도움이 되었다.
  • 마이크로소프트는 향후 10년 동안 전 세계 GDP를 크게 끌어올릴 것으로 예상되는 기술을 활용하여 genAI에 대한 전략적 투자를 통해 미래 성장을 주도할 계획이다.

AI 분야에서의 부상

사티아 나델라가 2014년 마이크로소프트 (Microsoft)의 CEO로 취임했을 때, 그는 새로운 방향이 필요하고 도전과제에 시달리는 회사를 물려받았다. 클라우드 컴퓨팅 시장의 잠재력을 인식한 나델라는 이 거대 기술 기업을 이 분야로 이끌었고, 클라우드 서비스의 초기 선두주자였던 Amazon의 강력한 라이벌로 자리매김했다.

나델라는 훗날 이 중추적인 전환에 대해 이렇게 회고한다:

“우리는 클라우드에서 미래를 보았고, 그것을 포착했다.”

혁신의 여정은 여기서 멈추지 않았다. 2019년, 마이크로소프트 (Microsoft)는 OpenAI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고, 이는 제너레이티브 AI의 영역으로 진출하는 계기가 되었다. 2022년 OpenAI의 GPT-4 기술 프리뷰를 보고 깊은 인상을 받은 나델라는 제너레이티브 AI를 회사의 제품 라인업에 빠르게 통합할 것을 촉구했다.

마이크로소프트 (Microsoft)는 제품 및 서비스 전반에 걸쳐 AI 기능을 통합하여 소비자 및 기업용 제품을 크게 향상시켰다. 이러한 움직임은 사용자와 투자자 모두에게 큰 반향을 불러일으키며 2024년 1월 초 기준 2조 8,700억 달러에 달하는 시장 가치 상승에 일조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AI 통합의 주요 사례는 Microsoft 365 애플리케이션용 AI 비서인 Copilot 기능이다. Windows 11 운영 체제에 내장된 Copilot은 현대의 업무 공간에 맞게 편의성, 보안, 규정 준수가 결합된 솔루션이다.

또한, OpenAI와의 협업과 상당한 지분을 보유함으로써 genAI에 대한 노력을 강조하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AI 전략과 제너레이티브 AI의 혁신은 2023년 여러 주요 컨퍼런스에서 강조되었다. AI 지적 재산을 소유하거나 공동 소유하고 있는 이러한 행사에서는 최신 AI 발전과 잠재적 응용에 대한 깊은 인사이트를 제공했다.

OpenAI 개발자 컨퍼런스 (OpenAI DevDay)

  • 2023년 11월 6일 샌프란시스코에서 개최된 이 개발자 컨퍼런스는 마이크로소프트 (Microsoft)가 상당한 지분을 보유하고 있는 OpenAI가 주최한 행사로, 수많은 AI 혁신이 소개됐다.
  • 주요 발표 내용으로는 GPT-4 터보, 어시스턴트 API, 커스텀 GPT 및 GPT 스토어, 커스텀 모델, DALL-E 3 API의 출시 등이 있다.
  • 발표 내용을 종합적으로 요약한 내용을 보려면 OpenAI 블로그를 방문할 것을 추천한다.

깃허브 유니벌스 (GitHub Universe)

마이크로소프트 이그나이트 (Microsoft Ignite)

  • 이 행사에서는 Microsoft의 최신 AI, 데이터, 클라우드 기술을 선보였다.
  • 주요 내용으로는 Microsoft의 첫 번째 AI 칩인 아테나 발표, AMD 및 NVIDIA와의 파트너십 확대, Windows AI 스튜디오 출시, Azure AI 서비스 업데이트 등이 있었다.
  • 또한 생산성을 향상시킬 수 있는 잠재력을 가진 AI 기반 도우미인 Microsoft 365용 Copilot도 선보였다.

치열한 시장 경쟁 속에서도 마이크로소프트는 1위를 유지할 수 있을까?

마이크로소프트 (Microsoft)의 시장 가치 상승은 부분적으로 애플이 직면한 도전에 기인한 것일 수도 있다. 애플의 최근 주가는 특히 중국 기술 기업의 경쟁 압력으로 인해 부진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이러한 상황은 AI 기반 성장과 맞물려 두 거대 기술 기업의 시장 가치에 변화를 가져왔다.

파이퍼 샌들러의 애널리스트들은 마이크로소프트의 AI가 나아가는 방향에 대해 낙관적인 전망을 내놓았다:

“우리 모두 [마이크로소프트 (Microsoft)의] 가장 성숙한 AI 제품에 대한 모멘텀에 고무되어 있다.”

이들은 GitHub 웹사이트 트래픽의 지속적인 증가를 강조하며 마이크로소프트 (Microsoft) 주식에 대한 강력한 매수 등급을 유지했다.

애플이 직면한 과제에 더해, 최근 샌디에이고에 있는 121명의 AI 팀을 해고하기로 결정했다. 주요 Siri 데이터 운영을 이전하는 것을 포함하는 이러한 움직임은 거대 기술 기업에 추가적인 압박을 가하고 마이크로소프트와의 경쟁에서 역학 관계를 변화시키는 데 기여한다.

앞으로 마이크로소프트 (Microsoft)는 제너레이티브 AI에 집중하여 성장과 시장 가치를 계속 견인할 것으로 예상된다. 클라우드 컴퓨팅에 집중하는 것부터 제너레이티브 AI를 수용하는 것까지, 나델라가 이끄는 이 기업의 여정은 변화에 적응하는 것뿐만 아니라 변화를 주도하는 기업의 모습을 보여준다.

제너레이티브 AI가 향후 10년간 전 세계 GDP에 약 10조 달러를 추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이 분야에 대한 마이크로소프트의 초기 전략적 투자는 상당한 수익을 창출할 것으로 보인다.

James Park

본 작가는 IT, 사이버보안, 스파이웨어 관련 기사를 작성하는 작가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Georgia Institute of Technology에서 컴퓨터 공학을 전공한 후 구글에서 오랜 경험을 바탕으로 실리콘 밸리에서 스타트업 사이버보안 컨설팅을 통해 실무적인 전문성을 키웠습니다. 현재는 사이버보안 분야에서의 오랜 경험을 토대로 기술 동향과 보안 측면에서의 최신 정보를 정확하게 파악하고, 독자들에게 전달하는 역할을 수행하고 있습니다. 이 작가는 자체적인 기술적 통찰력과 독자들에게 혜택을 주는 독특한 관점을 제공하여, IT 및 사이버보안 분야에서 공신력 있는 정보를 전달하고 있습니다.